네오위즈, 2020년 영업익 603억원… 전년대비 85.3%↑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오위즈가 9일 2020년 4분기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제공=네오위즈
네오위즈가 9일 2020년 4분기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제공=네오위즈

네오위즈가 9일 2020년 4분기 및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K-IFRS(한국국제회계기준) 기준 2020년 연간 매출액은 전년 대비 14% 증가한 2896억원을 기록했다. 연간 영업이익은 603억원으로 전년 대비 85% 늘었다. 당기순이익은 136% 성장한 652억원을 달성했다. 

2020년 4분기 매출액은 766억으로 전년 동기 대비 6%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도 각각 129억 원, 215억 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28%, 524% 확대됐다. 4분기 부문별 매출은 해외 매출 306억원, 국내 매출 46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2%, 9% 늘었다.

네오위즈는 지난해 자체 IP들의 글로벌 진출 확대와 신규 라인업들의 성과, 안정적인 웹보드 게임 매출 등에 힘입어 큰 폭의 실적 증가를 이뤘다. 자체개발작인 ‘기타소녀’ ‘킹덤 오브 히어로즈’가 새롭게 해외 시장에 진출했고 투자를 통해 확보한 ‘드루와던전’ ‘데스나이트 키우기’도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 ‘디제이맥스 리스펙트’ 시리즈는 콘솔과 스팀에서 글로벌 팬덤을 공고히 유지, 확장해 나가는 성과를 거뒀으며 일본 자회사 게임온은 신작 ‘로스트아크’가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하며 매출 호조세를 이어나갔다.

올해 네오위즈는 주요 신작들을 스팀 플랫폼에 출시하며 글로벌 공략 확대에 나선다. 지난 1월 21일 가장 먼저 출시된 ‘스컬’은 출시 5일만에 판매량 10만 장, 10일 만에 20만 장을 돌파하며 초반 흥행몰이에 성공했다. ‘스컬’의 성장성을 확인한 만큼 차별화된 게임성을 기반으로 이용자 확대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사망여각’ ‘블레이드 어썰트’ ‘댄디에이스’ 등도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이들은 정식 출시 후 빠르게 닌텐도 스위치, 엑스박스(Xbox) 등 다양한 콘솔 기기로도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블레스 언리쉬드’ PC 버전이 상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아바(A.V.A)’ 역시 스팀 재 런칭을 진행한다. 또 ‘골프 임팩트’, ‘베이스볼 PvP’ 등 신규 모바일 게임도 자체 개발 중으로 다양한 이용자 층을 공략해 성장세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