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도 사무실도 사라진 '직방'… 100% 온라인 업무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직방은 뉴노멀(새로운 일상) 시대에 맞춰 급변하는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고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구축하고자 새로운 근무 체제를 마련했다. /사진제공=직방
직방은 뉴노멀(새로운 일상) 시대에 맞춰 급변하는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고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구축하고자 새로운 근무 체제를 마련했다. /사진제공=직방
직방이 업무환경의 디지털 전환을 실시해 ‘뉴노멀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기본 근무 체제를 클라우드 워킹시스템으로 전환한다.

직방은 9일 비대면·디지털 기반의 '클라우드 워킹'(원격 근무) 제도를 전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오프라인 출근이 사라지고 사무실 운영을 중단한다. 전직원이 원하는 장소에서 근무하되 온라인상으로 만나 일을 진행한다.

직방은 뉴노멀(새로운 일상) 시대에 맞춰 급변하는 환경에 빠르게 적응하고 효율적인 업무 환경을 구축하고자 새로운 근무 체제를 마련했다. 직방의 모든 서비스가 온라인상에서 제공되는 비대면 서비스인 만큼 업무환경도 디지털 전환을 이끌어내 혁신을 만들어가겠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수도권 거점별로 직방 라운지를 개설해 외부 근무나 오프라인 행사가 있을 경우 직원들이 자유롭게 방문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다양한 온라인 협업 툴(Tool)을 활용해 비대면 근무환경을 구축한다. 화상 회의부터 소소한 대화도 협업 툴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진행한다.

무엇보다 모든 업무 관련 데이터를 디지털화하고 아카이빙할 수 있는 체계를 갖췄다. 이로써 업무 공유에 대한 리소스를 덜어내고 언제 어디서나 근무할 수 있도록 한다. 클라우드 워킹을 안착시키기 위해 ‘밋업데이’(Meet-Up Day)도 기획했다. 온라인 교류와 관계 형성 부분을 보완하기 위한 것이다. 조직별 유대감을 강화하고 타 조직과 교류할 수 있는 다양한 오프라인 프로그램을 주 1회 진행할 예정이다.

안성우 직방 대표는 “부동산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는 프롭테크기업으로서 근무환경 역시 디지털 전환을 이끌어 내고자 한다”며 “구성원들이 혁신적인 사고를 할 수 있도록 돕고 변화에 빠르게 대응하는 조직 체계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