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묻지마 폭행’ 외국인 5명 구속영장… “둔기로 차체 파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성 묻지마 집단폭행’으로 검거된 외국인들이 경찰에 붙잡혔다./사진=유튜브 캡처
‘화성 묻지마 집단폭행’으로 검거된 외국인들이 경찰에 붙잡혔다./사진=유튜브 캡처
‘화성 묻지마 집단폭행’으로 검거된 외국인들이 경찰에 붙잡힌 가운데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14일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에 따르면 특수상해 등 혐의로 붙잡힌 외국인 A씨(45) 등 6명 중 5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나머지 1명은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 6명은 러시아, 우즈베키스탄 국적을 가지고 있으며 이들은 지난 8일 오후 4시50분쯤 경기 화성시 남양리 한 이면도로를 서행하던 B씨(러시아)와 C씨(우크라이나)의 승용차를 멈춰 세운 뒤 둔기 등으로 차체와 유리창을 파손하고 이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위협을 느낀 B씨와 C씨는 도주를 시도했으나 실패했고 결국 깨진 유리창문 틈으로 A씨 일당이 이들을 수차례 폭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사건은 다른 차량의 블랙박스에 찍힌 동영상이 유튜브에 '화성 남양 러시아 묻지마 폭행'이라는 제목으로 게시되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추적 끝에 지난 12일 A씨 등 6명을 인천과 경기 평택지역에서 각각 검거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과거 B씨를 폭행해 처벌받은 이력이 있어 이에 대한 앙심을 품고 보복성 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