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내일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 계획 발표… 아스트라 첫 접종 대상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가 오는 15일 올 1분기 실시 예정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을 발표한다. 정부는 이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만 65세 이상 접종 가이드도 밝힐 예정이다. 사진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사진=로이터
정부가 오는 15일 올 1분기 실시 예정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을 발표한다. 정부는 이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만 65세 이상 접종 가이드도 밝힐 예정이다. 사진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사진=로이터
정부가 오는 15일 올 1분기 실시 예정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을 발표한다. 정부는 이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만 65세 이상 접종 가이드도 밝힐 예정이다.

14일 코로나19 예방접종추진단은 오는 15일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 브리핑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당초 코로나19 예방접종 계획 발표는 오는 16일 예정돼 있었지만 관계부처 등과 협의해 일정을 하루 앞당겼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주재로 브리핑하고,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질의응답을 할 예정이다. 전해절 행정안전부 장관과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김강립 식품의약품안전처장도 함께 자리한다.

15일 브리핑에는 65세 이상 고령층에 대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여부를 포함해 당초 계획된 26일부터 고령층인 요양병원시설 입소자 및 종사자 등에 대한 이 백신 접종여부, 혹은 우선접종 대상자 순위 변동여부, 첫 접종 대상자 선정 등의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앞서 식약처는 지난 10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65세 이상 고령층에 대한 '신중한 결정'을 사용상 주의사항에 기재하는 조건으로 백신을 허가한 바 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국내 도입 예정인 백신 중 가장 먼저 허가를 받았지만 해외에서는 65세 이상 사용 여부를 두고 의견이 갈린다. 고령층에 대한 임상 데이터가 부족하다는 이유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고령층 사용 여부에 대해 세계 각국 입장도 제각각이다. 스위스의 경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승인을 보류하며 추가 자료를 제출할 것을 요구했지만 이탈리아는 55세 이상도 건강하다면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핀란드 70세 미만 접종 권고 ▲폴란드 60세 미만 접종 권고 ▲벨기에 55세 미만 접종 권고 ▲독일·프랑스·오스트리아·스웨덴 65세 미만 접종 권고 등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한국의 경우 의사가 대상자의 상태에 따라 백신접종으로 인한 유익성을 충분히 판단해 결정하는 것으로 결론냈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이와 관련해 지난 브리핑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65세 이상에 대해 효과가 없다는 게 아니라 효과에 대해 판단할 자료가 충분치 않기 때문에 신중하게 결정돼야 된다는 것"이라며 "종합적으로 판단해 접종계획을 어떻게 조정할지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