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뉴 포드 레인저 오늘 사전계약… 4990만원부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포드의 정통 픽업트럭 뉴 포드 레인저를 22일부터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사진=포드코리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포드의 정통 픽업트럭 뉴 포드 레인저를 22일부터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사진=포드코리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22일 포드의 정통 픽업트럭 뉴 포드 레인저의 사전계약을 실시하며 와일드트랙과 랩터 두 가지 트림으로 4월 중 공식 출시된다.

포드 레인저는 2.0ℓ 바이터보 디젤 엔진과 10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해 최고출력 213마력과 51.0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와일드트랙과 랩터 각각 10.0km/ℓ, 8.9km/ℓ다. 포드 레인저 와일드트랙은 3500kg의 견인하중을 갖췄다.

레인저 와일드트랙과 랩터는 터프하고 선이 굵은 외관 디자인으로 남성적이고 강인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특히 높은 벨트라인과 레인저 랩터의 전면부 레터링 그릴은 포드의 아이덴티티를 담았다.

레인저 와일드트랙은 차로 유지 보조, 어뎁티브 크루즈 컨트롤,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등과 같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적용됐다. 픽업트럭이지만 도심 주행시에도 운전자가 편안하고 쉽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레인저 랩터는 단단한 하체구조와 폭스 쇼크업소버, 그리고 올터레인 타이어가 장착돼 오프로드에서 뛰어난 주행 퍼포먼스를 보여준다.

포드의 픽업트럭 레인저는 전 세계 130개국 및 5개 대륙의 다양한 환경과 거친 기후, 지형에서 주행 테스트를 거친 모델이다. 픽업트럭을 넘어서 다재다능한 다목적 차로 활용될 수 있게 디자인됐다. 이를 바탕으로 오프로드가 많은 동남아시아와 호주,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서 오랜 세월동안 신뢰할 수 있는 픽업트럭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게 회사의 설명.

국내 판매 가격은 부가세 포함 ▲레인저 와일드트랙 4990만원 ▲레인저 랩터 6390만원이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