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스테이'에 나오는 볼보차 시선강탈… 어떤 차길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볼보자동차코리아가 tvN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에 플래그십 SUV XC90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가 tvN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에 플래그십 SUV XC90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가 tvN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에 플래그십 SUV XC90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tvN의 새로운 예능 프로그램 ‘윤스테이’(연출 나영석, 김세희)는 국내에 체류한지 1년 미만인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정과 아름다움을 소개하는 한옥 체험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인기 예능 시리즈 '윤식당'을 통해 외국인들에게 한국의 맛과 문화를 알려온 제작진과 출연진은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제한된 상황을 반영해 국내 체류중인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정취를 알리고자 새로운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현재 5회까지 방송을 마친 가운데 볼보자동차의 플래그십 SUV XC90은 ‘윤스테이’를 찾은 외국인들을 한옥으로 안내하는 이동수단이자 출연진들이 한옥 밖 자연의 아름다움을 즐기는 유일한 장소로 등장해 관심 받았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청정 전남’ 구례의 매력을 선보이는 프로그램의 취지를 반영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엔진을 탑재한 T8 모델을 지원하고 있다.

이만식 볼보자동차코리아 세일즈 마케팅 총괄 전무는 “스웨디시 럭셔리가 지향하는 가치는 더 오랜시간 더 많은 이들이 자연과 함께 살아가는 삶의 방식이자 여유라 할 수 있다”며 “본 프로그램을 통해 XC90이 선사하는 새로운 힐링을 간접적으로나마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볼보 XC90은 현대적 감성으로 해석한 스칸디나비안 디자인과 탑승자를 고려한 실내 디자인 및 공간구성, 경쟁 모델을 압도하는 최고 사양의 안전 및 편의 시스템을 갖춘 플래그십 SUV다. 특히 자동 제동 기능과 충돌 회피 시스템을 결합해 차는 물론 자전거 주행자 및 큰 동물과의 사고 위험까지 예방할 수 있도록 돕는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와 명확히 표시된 도로에서 앞 차와의 간격을 사전에 설정된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며 최대 140km/h까지 설정된 속도로 주행이 가능한 ‘파일럿 어시스트 II(Pilot Assist II)’ 등 첨단 인텔리세이프(IntelliSafe) 시스템이 전 트림에 기본 장착됐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