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5999만원짜리 신차 '모델 Y' 벌써 판매중단…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사진=테슬라 홈페이지 캡처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사진=테슬라 홈페이지 캡처
테슬라의 신차 '모델 Y'의 기본형 주문이 가능한 홈페이지 메뉴가 사라졌다. 최저가 트림인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접수를 중단한 것.

22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테슬라는 한국을 비롯한 미국 등 모델 Y 구매 홈페이지에서 기본형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메뉴를 삭제했다.

국내에서는 지난 12일 시작했고 5999만원에 가격이 책정되면서 보조금 전액을 수령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이 차종은 약 1주일 만에 국내 주문 사이트에서 찾아볼 수 없게 됐다.

이날 미국의 전기차 전문 사이트 '인사이드EV'에 따르면 테슬라는 "더 이상 RWD Model Y를 더이상 제공하지 않으며 이미 입금한 이들을 위한 남은 재고 분만 팔 계획"이라고 전했다.

테슬라코리아는 모델 Y 스탠다드 레인지 주문 중단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