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롯데케미칼, 실적 개선 기대감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롯데케미칼
사진=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이 화학업황 개선 및 실적 호전에 대한 기대감의 영향으로 이틀째 강세다.

23일 오전 10시25분 기준 롯데케미칼은 전 거래일 대비 1만9500원(6.46%) 오른 32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석유화학제품 가격 상승이 기대되는 데다 올해 롯데케미칼의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급증할 것이라고 내다보는 증권사 전망이 주가를 끌어올리는 것으로 풀이된다.

백영찬 KB증권 연구원은 "1분기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18.5% 증가한 3조8813억원, 영업이익은 흑자전환한 4115억원으로 컨센서스를 상회하면서 큰 폭의 실적 호전이 예상된다"며 "팬데믹 이후 경기 회복에 따른 수요 확대가 예상됨에 따라 1분기부터 턴어라운드가 시작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56.15하락 39.9610:25 03/09
  • 코스닥 : 884.57하락 20.210:25 03/09
  • 원달러 : 1143.70상승 10.510:25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25 03/09
  • 금 : 68.32상승 1.9510:25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