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오닉 5 디자인은 45년 현대차 디자인의 존경"

[아이오닉5 공개] 파라메트릭 픽셀 디자인 콘셉트 적용해 차별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자동차가 23일 ‘아이오닉 5'(IONIQ 5, 아이오닉 파이브)의 상세 특징을 온라인을 통해 공개했다. 단순히 첨단 기능을 갖추는 것을 넘어 일상에서의 경험을 자동차에서도 이어지도록 한 점이 이 차의 특징이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23일 ‘아이오닉 5'(IONIQ 5, 아이오닉 파이브)의 상세 특징을 온라인을 통해 공개했다. 단순히 첨단 기능을 갖추는 것을 넘어 일상에서의 경험을 자동차에서도 이어지도록 한 점이 이 차의 특징이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23일 ‘아이오닉 5'(IONIQ 5, 아이오닉 파이브)의 상세 특징을 온라인을 통해 공개했다. 단순히 첨단 기능을 갖추는 것을 넘어 일상에서의 경험을 자동차에서도 이어지도록 한 점이 이 차의 특징이다.

이날 현대차에 따르면 아이오닉 5의 겉모양은 포니로 시작된 현대차의 디자인 유산을 재조명, 과거에서 현재와 미래로 연결되는 시간을 초월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이는 1974년 처음 공개된 포니가 대한민국 자동차 산업의 시작을 알리는 아이콘이었던 것처럼 포니가 대변하는 현대차의 도전정신을 디자인에 담은 아이오닉 5도 첫 전용 전기차로서 새로운 전기차 시대를 선도해 나간다는 의미를 지녔다는 설명이다.

아이오닉 5의 핵심적인 디자인 요소는 '파라메트릭 픽셀'(Parametric Pixel)이다. 파라메트릭 픽셀은 이미지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아이오닉 5의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로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융합해 세대를 관통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이 파라메트릭 픽셀은 전조등과 후미등, 휠을 비롯해 전기 충전구에도 적용돼 아이오닉 5만의 독창적인 디자인 정체성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미래 모빌리티가 선사할 창의성과 즐거움, 긍정적인 경험을 제공한다.

아이오닉 5의 전면은 좌우로 길게 위치한 얇은 전조등이 독특한 인상을 남기며 현대차 최초로 상단부 전체를 감싸는 '클램쉘'(Clamshell) 후드 를 적용해 면과 면이 만나 선으로 나눠지는 파팅 라인을 최소화했다.

이와 함께 전면 범퍼 하단의 지능형 공기유동 제어기(AAF, 액티브 에어 플랩)는 주행 시 공기 흐름을 원활하게 함으로써 공기저항을 줄여 주행거리 연장에 기여하는 것과 동시에 역동적인 느낌을 준다.
측면의 경우 포니를 연상시키는 실루엣을 바탕으로 직선으로 곧게 뻗은 캐릭터 라인과 동급 최장인 3000mm의 휠베이스(축거), 현대차 전기차 역대 최대 직경이자 공기 역학 구조를 적용한 20인치 휠이 어우러지며 독특한 모습을 연출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측면의 경우 포니를 연상시키는 실루엣을 바탕으로 직선으로 곧게 뻗은 캐릭터 라인과 동급 최장인 3000mm의 휠베이스(축거), 현대차 전기차 역대 최대 직경이자 공기 역학 구조를 적용한 20인치 휠이 어우러지며 독특한 모습을 연출했다. /사진제공=현대자동차
측면은 포니를 연상시키는 실루엣을 바탕으로 직선으로 곧게 뻗은 캐릭터 라인과 동급 최장인 3000mm의 휠베이스(축거), 현대차 전기차 역대 최대 직경이자 공기 역학 구조를 적용한 20인치 휠이 어우러지며 독특한 모습을 연출했다.

뒷모양은 좌우로 길게 이어진 얇은 후미등을 적용해 전면과 통일성을 강조했으며 미래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기에 카메라와 모니터 시스템이 연결된 디지털 사이드 미러(내수 전용)와 스마트키를 가지고 다가가면 도어 손잡이가 자동으로 나왔다가 들어가는 오토 플러시 아웃사이드 핸들은 미래지향적 이미지를 더하는 요소다. 디지털 사이드 미러는 현대차 최초로 적용된 품목이다.

아울러 루프 전체를 고정 유리로 적용하고 전동 롤블라인드 기능을 추가한 비전루프(선택품목)를 장착해 개방감을 높였으며 태양광 충전으로 주행가능거리를 연간 최대 1500km(한국 평균 일사량, 후륜구동 19인치 타이어 기준) 늘려 주는 솔라루프(선택품목)로 친환경 이미지를 강조한 것도 특징이다.

아이오닉 5의 사전 계약은 '롱레인지' 모델 2개 트림으로 진행하며 가격은 익스클루시브가 5000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가 5000만원대 중반이다.(전기차 세제 혜택 전, 개별소비세 3.5% 기준 / 스탠다드 모델 계약 일정과 전체 모델의 확정 가격 및 세제 혜택 후 가격은 추후 공개 예정)

전기차에 적용되는 개별소비세 혜택(최대 300만원)과 구매보조금(1200만원, 서울시 기준)을 반영할 경우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000만원대 후반의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