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사찰 與野 공방 격화…"독재 넘은 불법" vs "선거 앞둔 공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고 있다. 2021.2.22/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박지원 국가정보원장이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하고 있다. 2021.2.22/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여야는 23일 국가정보원의 불법사찰 의혹을 둘러싸고 공방이 격화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명박 정부 당시 국정원의 불법사찰이 박근혜 정부에서도 지속됐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반면 국민의힘은 여당을 향해 국정원의 선거용 정치공작 행위를 즉각 중단하라고 경고했다.

민주당 소속 김경협 국회 정보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전날 열린 국정원의 보고와 관련해 "불법 사찰과 관련해 전날 정보공개를 신청했던 신청자 요구를 바탕으로 검색해본 결과 박근혜 정부 시절 신상정보도 나오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근혜 정부 때까지는 사찰이 계속됐음을 확인하고 있으며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문화예술계, 법조계, 노동계 등 전방위적으로 이뤄졌다고 본다"고 했다.

민주당 오는 24일 의원총회 등을 통해 관련 의혹에 대한 강력한 대응 방안을 세울 방침이다.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독재를 넘어선 불법 행위가 드러난 이상 반드시 진실을 규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인호 당 수석대변인은 전날 고위전략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불법사찰이) MB정부에만 그치지 않을 것이라는 강한 의혹을 가지고 있다"며 "이후 박근혜 정부하에서도 이런 불법 사찰이 있었는지, 여러 가지 정황들이 있다는 것이 공유됐다"고 전했다.

앞서 민주당은 사찰 의혹 관련 당시 이명박 정부에서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낸 박형준 국민의힘 예비후보를 저격하기도 했다. 박 예비후보는 4·7 부산시장 재보궐선거 지지율 1위를 기록 중이다.

최 수석대변인은 전날도 최고위원회 후 기자들과 만나 "(최고위에서) 국정원 사찰 관련 조금 충격적인 공유가 있었다"며 "당시 국정원의 불법 사찰에 청와대의 관련 여부를 가늠할 수 있는 말들이 공유됐다"고 전했다.

반면 국민의힘은 국가정보원이 불법사찰을 저질렀다는 의혹을 연일 제기하는 것에 대해 "선거를 앞둔 여당의 정치공세"라고 일축했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서울시장 예비후보들 간 '3차 맞수토론'이 끝난 뒤 취재진과 만나 "그분이 옛날 이야기를 자꾸 끄집어내는 건데 왜 그런 이야기가 자꾸 나오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같은 자리에 있던 4·7 재보궐선거 공천관리위원장 정진석 의원은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박형준 예비후보로 의혹이 확산되는 것을 언급하며 "박지원 (전) 의원이 국정원장으로 가셔서 옛날 버릇을 못 버리고 선거 정치공작이나 하려고 한다"고 했다.

윤희석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보궐선거를 앞두고 여당의 정치공세가 도를 넘고 있다"며 "당 대표에 이어 정보위원장까지 나서 이명박·박근혜 정부 사찰 의혹을 기정사실화하면서도, 정작 김대중·노무현 정부에서의 사찰은 관행이기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한다"고 했다.

윤 대변인은 "문제가 없다면 역대 정권 전수조사 요구에 응하지 않는 이유가 무엇인가"라며 "선거용 정치공세라는 지적이 허무맹랑한 주장에 불과하다면 떳떳하게 역대 정권 모두에 대해 조사하면 될 일"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