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재훈 현대차 사장 "코나 화재, 곧 해결방안 내놓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이 코나 일렉트릭(EV) 화재사고와 관련해 해결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고 밝혔다. /사진=현대차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이 코나 일렉트릭(EV) 화재사고와 관련해 해결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고 밝혔다. /사진=현대차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이 코나 일렉트릭(EV) 화재사고와 관련해 해결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고 밝혔다.

장 사장은 지난 23일 열린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온라인 행사에서 코나EV 화재에 대해 "하루라도 빨리 고객 안전을 위한 근본적인 해결방안이 나오도록 노력 중이며 조만간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화재 이슈로 고객분들께 심려를 끼쳐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그동안 배터리 제조사(파트너사)와 국토교통부 조사 등 원인에 대한 부분을 적극적으로 진행해왔다. 협의를 통해 국토부에 신고 후 일련의 절차를 밟아나갈 것"이라고 상항을 설명했다.

현대차는 조만간 국토부에 코나EV에 대한 리콜계획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계획서에는 국내에서 판매된 코나EV의 배터리를 교체하는 방안이 담길 것으로 알려졌지만 구체적인 리콜대수는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다. 배터리제조사인 LG에너지솔루션과의 합의가 마무리되지 않아서다.

국내에서의 예상 리콜 비용은 1조원을 웃돌 것으로 예상되며 해외까지 포함하면 2조원가량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5:3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5:3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5:3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5:33 02/26
  • 금 : 65.39상승 2.515:33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