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청하 "코로나19 확진 당시 무증상…후유증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가수 청하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에 대한 심경을 털어놨다.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온앤오프'에서는 청하가 출연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청하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팬들의 걱정을 샀었다. MC들은 "청하가 최근 코로나에 확진됐다가 완쾌돼 돌아왔다"라며 그를 반갑게 맞이했다.

청하는 당시를 떠올리며 "증상이 전혀 없었다. 심지어 열도 없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생활관에 격리됐었다. 영상으로 의료진이 아침, 점심, 저녁마다 체크를 해주셨다. 퇴소할 때까지도 아무런 증상이 없었다"라며 "미리 검사를 받지 않으면 모르고 지나갔을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청하는 "아직까지는 후유증이 없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성시경은 그게 무슨 말이냐며 "앞으로도 없을 것"이라고 얘기해 줬다. 이에 청하는 "앞으로도 없을 거다"라고 말하면서 미소를 지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84.38상승 89.413:54 02/25
  • 코스닥 : 930.16상승 23.8513:54 02/25
  • 원달러 : 1108.10하락 4.113:54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3:54 02/25
  • 금 : 62.89하락 0.6513:54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