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박태환, 완벽한 역삼각형 몸매…"남들은 좋다던데 난 불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수영선수 박태환이 완벽한 역삼각형 몸매를 자랑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온앤오프'에서는 마린보이 박태환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박태환은 마땅히 입을 정장이 없다며 옷가게를 찾았다. 박태환은 정확한 사이즈를 측정했다. 측정 결과 그의 어깨너비는 52cm로 우리나라 남성의 평균보다 길게 나타났다.

박태환은 "어깨만 맞으면 일단 옷을 사는 편이다. 오버핏으로 나온 게 저한테는 딱 맞는다"라고 털어놨다.

허리는 32인치로 나왔다. 박태환은 "역삼각형에 가까운 몸매"라는 말을 듣고 "남들은 그게 좋다던데 난 좀 불편하더라. 어깨가 너무 넓어서"라고 털어놔 부러움을 샀다.

이후 박태환은 다양한 스타일의 재킷을 입어봤다. 그는 "광배가 엄청 끼는데?"라는 말로 넉살을 놀라게 만들었다.

이날 박태환은 자신만의 징스크를 공개하기도. 넉살이 "승리의 징크스나 승리의 수영복이 있냐"라고 묻자, 그는 "수영복보다 수모는 무조건 흰색을 착용한다. 검은색 수모를 한번 쓴 적이 있었는데 성적이 안 좋았다"라고 밝혀 눈길을 모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78.44상승 83.4613:48 02/25
  • 코스닥 : 928.87상승 22.5613:48 02/25
  • 원달러 : 1108.10하락 4.113:48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3:48 02/25
  • 금 : 62.89하락 0.6513:48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