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김예령 "재혼할 생각 없어… 가끔 외롭긴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3일 방송된 TV 조선 '아내의 맛'에서 배우 김예령이 재혼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사진=TV 조선 '아내의 맛' 캡처
지난 23일 방송된 TV 조선 '아내의 맛'에서 배우 김예령이 재혼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사진=TV 조선 '아내의 맛' 캡처
배우 김예령이 재혼할 생각이 없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아내의 맛’에서는 김예령의 집을 찾은 손병호의 모습이 담겼다. 배우 손병호는 김예령과 작품을 통해 인연을 맺은 이후 20년 넘게 우정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김예령의 ‘남사친’인 손병호는 후배를 위해 팔베개를 선물해 호응을 얻었다. 손병호는 “집이 너무 예쁘다. 그대만큼 예쁘진 않겠지만”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손병호는 “선물 포장은 내가 직접 했다. (김예령의) 외로움을 달래줄 선물이다”라고 웃으며 건넸고 김예령은 “혼자 잘 때 외롭지 않겠다”며 고마워했다.

손병호는 “(김예령과) 16년 전부터 부부 역할을 했었다”며 “(기회가 된다면) 중년의 깊은 로맨스를 하고 싶다”고 말했고 김예령도 고개를 끄덕였다.

김예령의 딸과 사위는 “(엄마가) 꼭 결혼을 하는 건 아니라도 친구처럼 지낼 수 있는 동반자는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이에 김예령은 “결혼은 또 안 한다. 근데 가끔 외로울 때는 있다”며 “앞으로 살아갈 날들이 아깝긴 한데 연기자로서 말랑한 감정을 느끼고 싶다”고 말했다.

TV조선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