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백신 접종, 정쟁 도구 삼지 말자… 1호 접종 생각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세균 국무총리가 무의미한 백신접종 논쟁을 끝내자고 주장했다. /사진=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가 무의미한 백신접종 논쟁을 끝내자고 주장했다. /사진=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가 "이제 백신 접종을 두고 불필요한 논란을 끝내자"고 정치권에 제안했다.

정 총리는 지난 24일 페이스북에 "백신 접종이 정쟁의 도구가 되어서는 안 된다. 신뢰가 믿음을 만든다"며 이같이 적었다.

정 총리는 "정치는 신뢰를 전파하는 철학"이라며 "코로나19 백신은 국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고 국민이 잃어버린 일상을 되찾는 국운이 걸린 중차대한 국가사업"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백신은 과학"이라며 "그럼에도 정치가 끼어들어 백신 불안감을 부추기는 안타까운 일이 벌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저라도 1호 접종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하지만 접종 대상자들의 93%가 흔쾌히 백신 접종에 동의해 주셨다. 대통령이 먼저 맞으라며 부질없는 논쟁을 부채질한 일부 정치인들을 부끄럽게 만든 셈"이라고 비판했다.

끝으로 정 총리는 "신뢰를 전파해야 할 정치가 백신 불신을 유포해서야 되겠는가"라며 "이제 신속한 백신접종으로 국민께 희망을 드리는 일에 중지를 모아가자"고 당부했다.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8.79상승 19.9512:37 04/20
  • 코스닥 : 1031.09상승 1.6312:37 04/20
  • 원달러 : 1111.90하락 5.312:37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2:37 04/20
  • 금 : 64.83하락 0.2912:37 04/20
  • [머니S포토] 외교부 정의용 "日 원전 오염수 방출, 필요시 사법 대응 검토"
  • [머니S포토] 인사 나누는 이재명과 정성호
  • [머니S포토] 기아, 준중형 세단 '더 뉴 K3' 출시…1738만~2582만원
  • [머니S포토]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서 백신 확보 중요 의제 돼야"
  • [머니S포토] 외교부 정의용 "日 원전 오염수 방출, 필요시 사법 대응 검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