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2' 김소연 엄기준, 빌런 커플 위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소연, 엄기준, 김동규 세 사람의 날카로운 대립 현장이 포착됐다. /사진=SBS 제공
김소연, 엄기준, 김동규 세 사람의 날카로운 대립 현장이 포착됐다. /사진=SBS 제공

김소연, 엄기준, 김동규 세 사람의 날카로운 대립 현장이 포착됐다.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는 채워질 수 없는 일그러진 욕망으로 집값 1번지, 교육 1번지에서 벌이는 서스펜스 복수극으로 자식을 지키기 위해 악녀가 될 수밖에 없었던 여자들의 연대와 복수를 그린다.

지난 방송에서 천서진(김소연 분)과 주단태(엄기준 분)는 각각 공연과 사업으로 바쁜 나날을 보냈다. 그러던 중 천서진과 하윤철(윤종훈 분)의 위험한 재회를 알아차린 주단태가 사람을 시켜 하윤철을 납치, 손목을 부러뜨리고 바다에 내던지는 극악무도한 악행을 벌였다.

그러나 결국 천서진과 주단태가 약혼식을 진행하던 순간 '심수련 살인사건' 누명을 벗은 오윤희(유진 분)와 바다에 빠졌던 하윤철이 헬기를 타고 등장하면서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더욱이 오윤희와 하윤철이 헤라팰리스에 입주, 헤라클럽 멤버로도 영입되면서 천서진과 주단태의 갈등은 점점 더 깊어졌다.

이와 관련 김소연, 엄기준, 김동규가 또 한 번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는 '격앙 대립' 현장이 공개돼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극중 천서진과 주단태가 서로를 향해 격한 감정을 터트리는 장면이다.

주단태 회사에 찾아온 천서진이 날카로운 시선을 드리운 순간, 주단태 역시 분노를 참지 못하는 듯 서서 냉기 가득한 눈빛을 번뜩이고 있다. 이내 마주 선 두 사람이 감정을 격렬히 분출하는 사이 주단태의 각종 자질구레한 뒤처리를 담당하고 있는 조비서가 무너지는 몸을 가까스로 지탱한 채 강렬하게 쏘아보는 상황이 포착되면서 과연 천서진과 주단태 사이에 또 어떠한 위기가 닥친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제작진은 “김소연과 엄기준은 그 자체의 아우라와 카리스마로 현장을 압도하는 배우들”이라며 “연이어 발생하는 예상치 못한 사건들로 휘청이는 천서진, 주단태의 관계를 주목해 달라”고 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5.77상승 13.3913:58 04/15
  • 코스닥 : 1011.68하락 2.7413:58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3:58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3:58 04/15
  • 금 : 62.56상승 0.9813:58 04/15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주먹 맞댄 박완주·윤호중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