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첫 유럽대항전 탈락팀은 레스터… 프라하에 0-2 충격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레스터 시티가 26일(한국시간)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경기에서 0-2로 패하며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 도전을 32강에서 마무리하게 됐다. /사진=로이터
레스터 시티가 26일(한국시간)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경기에서 0-2로 패하며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 도전을 32강에서 마무리하게 됐다.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7팀의 유럽클럽대항전 '전원 생존'이 무산됐다. 레스터 시티가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에서 패하며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레스터는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2020-2021 유럽축구연맹 유로파리그(UEL) 32강 2차전 경기에서 0-2로 패했다.

이날 경기에서 레스터는 핵심 미드필더 제임스 메디슨이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하는 악재를 겪었다. 메디슨은 지난 21일 열린 애스턴 빌라와의 프리미어리그 경기에서 엉덩이 부상을 당해 이날 경기 출전 명단에서 제외됐다.

브렌든 로저스 레스터 감독은 메디슨이 빠진 상황에서 '주포' 제이미 바디와 마크 올브라이튼, 젠키즈 윈데르 등을 선발 투입해 득점을 노렸다. 하지만 레스터는 이날 경기에서 볼점유율 60%로 앞서나갔음에도 공격 전개 과정에서는 어려움을 겪었다. 그 사이 프라하가 미드필더 우카쉬 프로보와 윙백 압달라흐 시마의 연속 득점을 앞세워 적지에서 레스터를 잡아내는 데 성공했다.

지난주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던 레스터는 이날 패배로 인해 합산점수 0-2로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레스터는 이날 결과에 따라 이번 시즌 유럽클럽대항전에 진출한 프리미어리그 7개 구단 중 처음으로 탈락하는 비운을 맛봤다.

레스터와 함께 UEL 32강에 올랐던 아스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홋스퍼는 모두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도 리버풀, 첼시, 맨체스터 시티가 16강 1차전에서 나란히 승리하며 8강 진출의 희망을 한껏 밝혀놓은 상태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63.90하락 37.6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