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부끄럽다"… '스트레이키즈' 현진 자필사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사진=뉴스1, 스트레이키즈 공식 인스타그램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사진=뉴스1, 스트레이키즈 공식 인스타그램

그룹 스트레이키즈 현진이 학교폭력 가해 의혹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26일 현진은 스트레이키즈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자필 사과문을 게재하며 학교 폭력에 사과했다.

현진은 “먼저 학창시절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 지금보다 더 부족했던 시절 제가 했던 행동을 돌아보니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남을 배려하는 방법을 몰랐던 저의 말과 행동들이 다른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너무 늦었지만 깊이 반성하겠다”라며 “제가 사과를 하고 사과를 받아주었다고 해서 과거의 제가 남긴 상처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기에 깊이 반성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현진은 학폭 관련 글 작성자와 직접 만나 의견을 청취했다. 소속사 측은 “혹여 연락이 닿지 못했지만 현진의 과거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은 적이 있는 분들께도 이자리를 빌려 사과의 말씀을 전해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현진은 “뒤늦게나마 저로 인해 상처를 받은 분들에게 직접 만나 사과를 하고 또 이글을 통해서 용서를 구하는 말을 전할 수 있게 해주어서 염치없지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현진은 지난 22일 온라인에 게재된 글을 통해 학창 시절 동급생에게 언어 폭력 등을 가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됐다. 이후 MBN Y 포럼 2021 축하 공연, MBC '쇼! 음악중심' MC 등 스케줄에도 불참을 결정했다.

JYP 측은 섣부른 공식입장 대신 현진의 주변 지인들을 만나 의견을 청취하고 사실 확인에 나섰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