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치매관리 협약병원 추가모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주시는 치매조기검진을 확대하기 위한 협약병원을 추가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 사진제공=파주시
파주시는 치매조기검진을 확대하기 위한 협약병원을 추가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 사진제공=파주시
파주시는 치매조기검진을 확대하기 위한 협약병원을 추가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하는 치매환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중증화로의 진행을 방지해 치매환자 및 보호자의 어려움을 덜기 위함이다.

치매 협약병원은 치매 사업 수행 능력을 갖춘 정신건강의학과 또는 신경과 전문의 등을 1인 이상 확보하고 있는 의료기관이 대상이다. 관련 전문의가 없을 경우 치매전문교육을 이수한 의사를 갖춘 의료기관도 지정은 가능하다.

치매조기검진은 치매안심센터에서 1단계 선별검사결과 인지저하나 치매의심자로 판별된 자를 대상으로, 협약병원에서 2단계 진단검사(신경인지기능검사, 치매척도검사 등) 및 3단계 감별검사(뇌영상촬영 등)를 실시해 최종치매로 확진된다. 이후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를 등록하고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협약병원에서 실시하는 치매검사비는 만60세 이상, 기준 중위소득 120% 이하인 자를 대상으로 진단검사 1인당 최대 15만원, 감별검사 1인당 최대 8만원을 치매안심센터가 지원한다.

파주시 치매안심센터는 최근 2년간 1만7220명의 선별검사 및 1440명의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이미 협약된 의료기관인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 메디인병원, 동국대학교 일산병원에서 605명의 감별검사를 실시해 사회적 비용 절감을 도모한 바 있다.

임미숙 파주시 건강증진과장은 “기존 협약병원은 원인규명을 위한 감별검사 위주로 검사했지만, 치매안심센터 내 치매 진단검사 대기시간을 최소화하고 취약지역의 접근성을 강화해, 시민의 편리성을 증진하기 위해 협약병원을 추가로 모집한다”라며 “관심 있는 의료기관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파주=김동우
파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1.16하락 17.5212:33 06/17
  • 코스닥 : 1002.80상승 4.3112:33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33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33 06/17
  • 금 : 72.78상승 0.9912:33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