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민주당 윤리위원, 대리기사 만취 폭행…불구속 입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민주당 윤리위원을 지낸 변호사가 대리기사를 폭행하고 경찰에게 행패를 부리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운전자 폭행 혐의와 공무집행방해 혐의를 적용해 변호사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6일 밝혔다.

A 변호사는 이태원에서 연예인, 정치인 등과 술자리를 가졌고, 만취한 상태로 대리기사를 부른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대리기사는 A 변호사가 이태원에서 여의도 호텔까지 오는 25분 동안 욕설을 하고 옆구리를 치거나 귀를 잡아당기는 등 폭행을 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A 변호사는 경찰 출동 후에도 경찰관의 손을 뿌리치고 어깨를 밀치는 등 행패를 부리다가 경찰관 2명이 더 출동한 후에야 순찰차에 탄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87.61상승 15.9512:15 04/22
  • 코스닥 : 1029.54상승 7.3212:15 04/22
  • 원달러 : 1115.00하락 3.612:15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2:15 04/22
  • 금 : 63.71하락 2.0312:15 04/22
  • [머니S포토] 오세훈 '제38대 서울시장' 온라인 취임식
  • [머니S포토] '이해충돌방지법' 국회 정무위 통과…8년만에 처리
  • [머니S포토] 화상으로 전체회의 하는 민주당 초선의원들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오세훈 '제38대 서울시장' 온라인 취임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