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본 "어제 1만8489명 백신 접종…오늘부터 화이자 접종"

17개 시·도 보건소와 213개 요양시설 등에서 접종 이뤄져 중앙예방접종센터 등 5개 접종센터서 화이자 백신 접종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1.2.27/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이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1.2.27/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장지훈 기자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첫날인 26일 전국에서 총 1만8489명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했다고 27일 밝혔다.

전해철 중대본 2차장(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에서 "26일 하루 동안 전국 17개 시도 보건소와 213개 요양시설 등에서 1만8489명의 입소자와 종사자에 대한 AZ 백신 접종이 계획에 따라 이뤄졌다"고 말했다.

이어 "백신 접종과 관련해 현재까지 두통, 발열 등의 가벼운 증상 외에 특이 이상반응 사례는 보고된 바 없다"고 덧붙였다.

전 2차장은 "오늘부터 중앙예방접종센터를 시작으로 전국 5개 접종센터에서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를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접종도 이뤄진다"며 "정부와 자치단체는 지역에 배송된 백신이 접종 시점까지 안정적으로 보관·유통될 수 있도록 관리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대본에 따르면 화이자 백신은 전날 5만8500명분이 도입된 데 이어 3월 넷째 주부터 50만명분이 추가로 도입된다. 일정에 맞게 백신을 도입하고 신속하고 안전하게 접종해 올해 안에 집단면역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전 2차장은 "백신 접종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지만 어제에 이어 오늘도 400명대의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어 결코 방역 수칙 준수를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3·1절 연휴를 기해 서울 시내에서만 1,500여 건의 각종 집회가 신고돼 있다"며 "지난해 8·15 집회로 인해 발생한 2차 대유행의 아픈 경험을 되풀이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전 2차장은 "관련 단체에서는 가급적 집회를 자제 또는 축소하고 불가피하게 집회를 개최하는 경우에도 방역 당국이 정한 인원 기준 등을 철저히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