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짱 출신' 구혜선, 리즈시절 소환… "인형 그 자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겸 영화감독 구혜선이 얼짱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겸 영화감독 구혜선이 얼짱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배우 겸 영화감독 구혜선이 얼짱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구혜선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 대신 제 걱정해주느라 맘 고생 많은 여러분은 뭘 먹어 그리 마음씨가 고우시냐. 저는 괜찮다. 다 괜찮으니까 오늘도 잘 자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과거 얼짱 시절 구혜선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 속 구혜선은 니트 모자를 쓰고 턱을 괸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또렷한 이목구비가 시선을 끈다.

구혜선은 과거 박한별, 남상미, 이주연 등과 함께 일명 '5대 얼짱'으로 불리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2002년 광고를 통해 연예계 데뷔, 다수 작품을 통해 배우로 입지를 굳혔다. 최근에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수미산장’에 출연해 “사랑하고 있다”라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8%
  • 82%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