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백신 접종 불안 말라…가짜뉴스 차단, 백신만큼 중요"

민주당, 보건의료특위 공식 출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27일 오전 서울시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내 무균 작업대(클린벤치)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주사기에 소분 조제하고 있다. 2021.2.27/뉴스1 © News1 사진공동취재단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27일 오전 서울시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내 무균 작업대(클린벤치)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주사기에 소분 조제하고 있다. 2021.2.27/뉴스1 © News1 사진공동취재단

(서울=뉴스1) 정재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백신 접종과 관련해 "백신 접종을 불안해하지 말라"며 "백신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전달은 정부에 대한 신뢰로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허영 민주당 대변인은 27일 서면 브리핑을 통해 "26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국내 접종을 시작으로 이날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면서 "코로나19 극복 희망이 우리 앞에 한 발 짝 더 다가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부와 보건당국은 전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이어 이날 화이자 백신의 접종을 병원과 생활치료센터 의료진 등을 대상으로 시작했다.

허 대변인은 "이제 극복의 첫걸음을 내디뎠지만 백신 접종이 이뤄지는 지금도 국민의 생존 문제를 정쟁의 도구로 이용하는 세력이 있다"며 "가짜뉴스와 음모론으로 국민을 혼란스럽게 하는 반헌법적인 세력이 있다"고 했다.

이어 "그 어떤 나라보다 철저하고 꼼꼼하게 접종 준비를 마쳤고 충분한 백신 물량도 확보했다. 안전한 백신 접종을 위한 범정부 차원의 시뮬레이션도 여러 차례 시행했다"며 일각에서 제기하는 백신 우려에 대해 일축했다.

그러면서 "백신에 대한 정확한 정보 전달은 정부에 대한 신뢰로 이어질 것이고 이는 코로나19 극복의 밑거름"이라며 "정부는 가짜뉴스를 차단하는 것이 백신 접종만큼 중요하다는 것을 명심하길 바란다. 또 전 세계 어느 나라보다 안전하고 신속한 백신 접종이 이뤄지도록 세심하게 살펴주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한편 백신 접종에 맞춰 민주당은 보건의료특별위원회를 공식 출범했다. 허 대변인은 "보건의료 문제에 대한 조사와 연구를 바탕으로 빈틈없는 보건정책이 수립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 코로나19 이후의 대한민국을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