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주장 완장' 차고 선발 출전… 36분 만에 교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전북 전주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개막전 전북현대와 서울FC의 경기에서 기성용이 경기장에 들어서고 있다./사진=뉴스1
27일 전북 전주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개막전 전북현대와 서울FC의 경기에서 기성용이 경기장에 들어서고 있다./사진=뉴스1
성폭행 논란이 일고 있는 기성용이 선발 출장했지만 전반전을 마치지 못한 채 부상으로 교체됐다.

기성용은 27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전북 현대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개막전에서 주장 완장을 차고 선발로 출전했지만 전반 36분 한찬희와 교체됐다.

경기를 앞두고 박진섭 서울 감독은 "기성용과 특별한 이야기를 하지 않았다"며 신뢰를 나타냈다. 선발로 나온 기성용은 오스마르와 함께 중원에 배치돼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하지만 기성용은 0-0으로 팽팽하던 전반 36분 한찬희와 교체됐다. 기성용은 곧바로 벤치서 아이싱을 했다.

서울 관계자는 "오른쪽 허벅지 근육 쪽에 이상이 있었다. 심한 부상은 아니다"고 전했다. 

한편 전북과 서울은 0-0으로 전반을 마쳤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18:03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18:03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18:03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8:03 04/20
  • 금 : 64.83하락 0.2918:03 04/20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국회 긴급현안보고 출석한 '정의용'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