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도망갔어요?"… '펜트하우스2' 김소연, 한지현에 아버지 죽음 방관 발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소연이 아버지의 죽음에 관한 진실을 알게 된 한지현에게 협박을 당했다. 사진은 배우 김소연이 드라마를 촬영중인 모습. /사진=김소연 인스타그램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소연이 아버지의 죽음에 관한 진실을 알게 된 한지현에게 협박을 당했다. 사진은 배우 김소연이 드라마를 촬영중인 모습. /사진=김소연 인스타그램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소연이 '돌계단 영상'을 본 한지현에게 협박을 당하는 위기에 몰리며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요동치게 했다.

27일 방송된 펜트하우스에서는 학폭으로 징계를 받게 된 주석경(한지현 분)이 천명수 회장 죽음을 두고 본 천서진(김소연 분)의 약점을 잡고 청아 예술제 대상을 요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석경은 천서진을 찾아가 "내가 좀 대단한 걸 알고 있다"며 "천명수 회장님 돌아가셨을 때 천쌤도 돌계단에 계시지 않았나. 왜 도망갔나. 아빠를 안 살리고"라고 물었다. 

천서진이 당황하자 주석경은 "그럼 이제 처음부터 다시 얘기해보자"라고 말해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날 하은별(최예빈 분)과 주석경이 청아 예술제 예선을 앞두고 유제니(진지희 분)가 배로나(김현수 분)를 배제하려 방해공작을 펼치는 모습도 그려졌다. 

아이들로부터 계속된 괴롭힘이 싫었던 유제니는 배로나와 화장실에 갇혔지만 학폭위에서 끝내 배로나가 거짓말을 한 거라고 했다. 

하지만 하은별과 주석경이 뒷말로 유제니를 위할 마음이 없다는 걸 확인하게 된 유제니는 학폭위에서 진실을 알렸다. 

유제니는 그동안 자신이 왕따를 당했다며 주석경과 하은별의 악행을 언급했고 오윤희(유진 분)는 교육부에 민원을 넣겠다고 경고했다.

딸의 왕따 소식에 분노한 강마리(신은경 분)는 주단태(엄기준 분)에게 "딸 자식 교육 제대로 시켜라"라며 "당신 딸 퇴학이든 강제 전학이든 무슨 일이든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우리 계약은 여기서 끝났다. 꼴랑 아파트 한 채 주고 네가 우리 남편한테 무슨 짓 했는지 얘기하겠다. 우리 남편이 감옥 들어간 이유는 딸 때문이었다"며 "당신 딸 주석경 내 손으로 죽일 수 있다"고 경고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