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승' 삼성, 6강 경쟁 계속된다…SK 상대로 18점 차 완승

KT는 전자랜드 잡고 공동 5위 점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테리코 화이트(오른쪽)의 활약을 앞세워 서울 SK를 꺾었다. (KBL 제공)© 뉴스1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테리코 화이트(오른쪽)의 활약을 앞세워 서울 SK를 꺾었다. (KBL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6강 경쟁 희망을 이어갔다.

삼성은 28일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SK와 홈경기에서 87-69로 이겼다.

2연승을 달린 7위 삼성(19승22패)은 공동 5위권과 승차를 2경기로 유지했다. SK와 맞대결에서도 4연승을 기록했다.

반면 4연패에 빠진 8위 SK(16승24패)는 6강권과 승차가 더욱 벌어졌다.

삼성은 테리코 화이트 19점 5리바운드 1어시스트, 김현수가 18점 3리바운드 2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또한 임동섭이 10점, 김동욱과 김시래가 9점씩 올리며 힘을 보탰다.

2쿼터까지 39-36으로 근소하게 앞서간 삼성은 3쿼터에서 연속으로 공격 리바운드를 성공하며 분위기를 가져갔다. 62-53으로 3쿼터를 마친 삼성은 4쿼터에서 김동욱과 김현수의 3점포까지 터지며 18점 차 승리의 마침표를 찍었다.

부산사직체육관에서는 부산 KT가 인천 전자랜드에 83-78로 승리했다.

KT(21승20패)는 공동 5위로 뛰어오르며 전자랜드(21승20패)와 공동 5위를 기록했다.

KT는 브랜든 브라운이 22점 7어시스트 5리바운드로 펄펄 날았고 양홍석도 19점을 올렸다.

3쿼터까지 62-67로 밀린 KT는 4쿼터, 양홍석의 3점포 등이 터지며 분위기를 바꿨다. 이어 브라운의 골밑 공격이 힘을 받으며 동점, 역전에 성공했고 막판 점수차까지 벌리며 승리를 챙겼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23:59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23:59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23:59 04/21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23:59 04/21
  • 금 : 63.71하락 2.0323:59 04/21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동작동 현충원 찾은 민주당 원내대표단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