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B형여자는 러브홀릭 지선…'펜트하우스' 3R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복면가왕' © 뉴스1
MBC '복면가왕'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복면가왕' B형 여자의 정체는 러브홀릭 지선이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B형 여자'와 '펜트하우스'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B형 여자'는 태연의 '만약에'를 선곡했고, '펜트하우스'는 성시경의 '희재'를 선곡해 무대를 꾸며 판정단의 뜨거운 반응을 끌어냈다.

'B형 여자'와 '펜트하우스'의 대결에서 다음 3라운드로 진출하게 된 주인공은 12표 대 9표의 결과로 '펜트하우스'가 됐다.

이어 공개된 'B형 여자'의 정체는 러브홀릭의 전 보컬 지선이었다.

지선은 "저는 이렇게 긴장되는 무대는 처음 서는 것 같다"라며 "대한민국 내로라하는 가수들이 나오는 무대인데 '내가 나가도 되나'라는 생각도 했지만 새로운 에너지를 받고 열심히 해보자라는 마음으로 나오게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