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3월의 신부 됩니다" 깜짝 발표… 상대 작곡가 김수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굿펠라스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굿펠라스엔터테인먼트
그룹 가비엔제이 제니가 3월의 신부가 된다. 상대는 작곡가 김수빈이다.

1일 소속사 굿펠라스엔터테인먼트는 “제니가 오는 13일 작곡가 김수빈과 결혼한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음악을 통해 인연이 닿았고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제니는 “갑작스러운 결혼 발표에 많은 축하를 보내주신 팬들에게 감사하다. 이 고마움을 기억하며 행복하게 잘 살겠다”고 전했다.

제니는 2012년 가비엔제이에 합류해 팀의 리더를 맡고 있다. ‘행복하댔잖아’ ‘헤어지래요’ ‘신촌에 왔어’ ‘전 여친’ 등의 곡을 통해 음악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김수빈은 엠씨더맥스 ‘처음처럼’ 엔플라잉 ‘옥탑방 등의 곡 작업에 참여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4.02상승 15.1812:11 04/20
  • 코스닥 : 1030.22상승 0.7612:11 04/20
  • 원달러 : 1111.40하락 5.812:11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2:11 04/20
  • 금 : 64.83하락 0.2912:11 04/20
  • [머니S포토] 이재명 "투기 부동산, 불로소득 불가능하게 만들면 수요·공급 균형 맞출 수 있어"
  • [머니S포토] 기아, 준중형 세단 '더 뉴 K3' 출시…1738만~2582만원
  • [머니S포토] 주호영 "한미 정상회담서 백신 확보 중요 의제 돼야"
  • [머니S포토]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홍익표
  • [머니S포토] 이재명 "투기 부동산, 불로소득 불가능하게 만들면 수요·공급 균형 맞출 수 있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