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민주 후보 박영선… "21분 콤팩트 도시 서울 만들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경선 후보 인터뷰. /사진=머니투데이 김휘선 기자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경선 후보 인터뷰. /사진=머니투데이 김휘선 기자
박영선(61)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더불어민주당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최종 후보로 확정됐다. 박 후보는 1일 당내 경선에서 우상호 의원을 제치고 서울시장 최종 후보에 올랐다.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달 26일부터 이날 오후까지 서울시장 후보 경선을 진행해 박 후보가 우 의원을 꺾고 최종 후보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권리당원 투표(50%)와 서울시민 투표(50%) 합산 결과 득표율 69.56%를 기록해 우 후보(30.44%)를 이겼다.

박 후보는 MBC 기자 출신으로 17·18·19·20대 국회의원과 문재인정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을 지냈다. 19대 국회에선 법제사법위원장과 민주당 재벌개혁특위 위원장을 지내 검찰·재벌 개혁에 힘썼다.

박 후보는 2011년과 2018년에 이어 세 번째 도전 끝에 서울시장 선거에 진출하게 됐다. 2011년 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나섰지만 범야권 단일화 과정에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당시 무소속 후보)에게 패했다. 2018년 서울시장 후보 당 경선에서 역시 박원순 당시 시장에게 밀렸다.

박 후보는 주요 공약으로 '21분 콤팩트 도시 서울'을 내세웠다. 대중교통을 이용해 21분 거리 내에 직장과 교육, 의료, 쇼핑 등을 누릴 수 있는 도시설계를 담은 내용이다. 토지임대부 방식으로 3.3㎡당 1000만원대 공공아파트를 5년 동안 30만가구 공급하겠다는 계획도 내놓았다. 소상공인에겐 3년 후 원금만 상환하는 5000만원 대출 등을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