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봄비 저녁부터 진눈깨비로 펑펑…아침 5㎝ 쌓이는 곳도

서울에 5㎝ 눈 쌓일 듯…"교통·보행자 안전에 주의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일대에 진눈깨비가 날리고 있다. 2020.12.2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일대에 진눈깨비가 날리고 있다. 2020.12.29/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이승환 기자 = 3·1절인 월요일 오후 6시 현재 경기 북부지역 파주·연천·포천에 눈이 내리고 서울 북부지역 도봉·노원을 비롯해 곳곳에 진눈깨비가 날리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 시각 주요 지점 적설 현황은 Δ신서(연천) 6.3㎝ Δ일동(포천) 4.0㎝ Δ적성(파주) 3.2 ㎝ Δ동두천 0.4㎝ Δ청평(가평) 0.4㎝ Δ강화(인천) 0.3㎝다.

서울 이남 지역에 오고 있는 비는 점차 눈과 섞여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온이 점차 낮아지면서 눈이 녹지 않고 쌓여 서울에도 1~5㎝ 쌓이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에 특히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비 또는 눈이 내리면서 가시거리가 짧고 경기 북부와 동부를 중심으로 눈이 쌓이거나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다. 또 이번 눈은 무거운 특징이 있어 축사와 비닐하우스 붕괴 등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

밤사이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도로 살얼음이 생기는 곳이 적지 않아 경사진 도로와 터널 출·입구를 차량으로 이동할 때 차간 거리를 충분히 유지하고 감속 운행해 추돌사고를 예방해야 한다.

오후 6시 현재 인천·경기 서해안에는 바람이 시속 25~35㎞(초속 8~10m)로 강하게 불고 내륙에도 바람이 시속 5~30㎞(초속 4~8m)로 세게 분다. 내륙지역 바람의 순간시속은 55㎞(초속 15m)에 이른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