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행' 신현준x김수로, 극과 극 도련님 출격…22년 지기(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 뉴스1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안싸우면 다행이야'에 신현준, 김수로가 출격했다.

1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는 22년 지기 배우 선후배 신현준, 김수로의 자급자족 생활이 그려졌다. 코미디언 황제성이 신현준의 '빽토커', 배우 강성진이 김수로의 '빽토커'로 함께했다.

신현준과 김수로는 자연인의 건강창고, 버섯밭을 찾아 귀한 백화고 채취에 나섰다. 평소 약 가방을 들고 다니는 등 건강식품에 관심이 많은 신현준은 백화고를 맛보고 감탄하며 흡족해했다.

이어 자연인은 칡 빈대떡을 만들겠다며 두 사람을 이끌고 칡 캐기에 도전했다. 부농의 아들로 알려진 김수로가 칡에 대한 해박한 지식을 뽐냈다. 김수로는 "주식이 칡이었다. 동네에서 늘 하는 일이 칡 캐기"라고 자신하며 실력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반면 칡에 대해 전혀 정보가 없던 신현준은 곡괭이로 칡뿌리를 내리쳐 김수로, 자연인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김수로는 신현준을 서울 도련님이라 표현하며 "서울 도련님은 자연을 보는 것만 좋아한다. 시골 도련님은 그런 걸 조금씩 했지"라고 으스댔다. 상반된 두 사람의 모습에 MC 안정환은 "서울 쥐, 시골 쥐 같다"고 표현하기도.

능숙한 모습으로 칡을 캐낸 김수로는 크게 포효하며 칡에 관련한 정보를 신현준에게 알렸고, 신현준은 자연인도 고개를 끄덕이는 김수로의 칡 지식에 존경의 눈빛을 보내는 모습으로 재미를 더했다.

친한 동료들과 함께하는 '안다행'을 상상한 두 사람은 배우 안성기부터 박중훈, 김우빈, 현빈, 지창욱 등을 언급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신현준은 "진짜 좋겠다. 멋있게 레드카펫에 있었던 동생들 편안하게 와서 밥해주고"라고 친한 동료들과 함께하는 '안다행'을 상상했다. 이에 김수로는 "걔들은 이런데 있어도 멋있더라"라고 덧붙이며 웃음을 안겼다.

반건조 감성돔, 토종벌꿀, 백화고 가루 등 자연인의 초특급 비기들이 쏟아져나왔다. 특히 신현준은 자연인의 토종벌꿀 맛에 연신 감탄하며 멈출 수 없는 시식본능을 드러냈다. 반면, 김수로는 자급자족 생활에 서툰 '서울 도련님' 신현준의 실수에 잔소리로 응수하며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극한의 리얼 야생에서 홀로 살고 있는 자연인을 연예계 대표 절친이 찾아가 함께 살아보는 자급자족 라이프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