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한달전 소상공인 지원하자던 야당, 두 얼굴 정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태년(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국민의힘의 정치행태를 비판했다. 사진은 김 원내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김태년(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국민의힘의 정치행태를 비판했다. 사진은 김 원내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불과 한 달 전에만 해도 소상공인에게 실질적 지원을 주장하던 야당이 선거를 앞두고 정쟁으로 돌변하는 두 얼굴의 정치 행태를 보였다"며 안타까워했다.

김 원내대표는 2일 오전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국민의힘은 지난달 3일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4차 재난지원금에 대해 정치적으로 소모적 논쟁을 피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국민의힘은 여전히 4차 재난지원금에 대해 포퓰리즘이니 매표 행위니 하면서 하지 말아야 할 정치공세를 하고 있다"며 "이번 지원금은 야당의 제안을 상당 부분 반영해서 편성했는데도 선거용 매표 행위라며 정부와 여당을 공격한다"고 꼬집었다.

이어 "국민의힘의 주장은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있으니 모든 민생 대책 지원을 중단하라는 민생 포기 선언과 다르지 않다"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미국 하원은 2140조원 규모의 코로나19 부양책을 통과시켰고 독일, 일본 등도 천문학적인 재정 지출을 감내하며 코로나19 피해지원과 경제회복에 올인(all-in)하고 있다"며 "민주당은 집권 여당의 책임을 다해 민생 살리기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박현주
박현주 hyunju9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6.91상승 49.7113:26 05/10
  • 코스닥 : 990.63상승 12.3313:26 05/10
  • 원달러 : 1114.50하락 6.813:26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3:26 05/10
  • 금 : 65.90하락 1.2713:26 05/10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文 대통령 "코로나19 백신 접종 빨랐더라면 하는 아쉬움 있어"
  • [머니S포토] '연대와 공생의 국정비전 제안'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