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윤석열 만날 생각 있다… 검찰 구성원 의견 들을 필요 있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만나 중수처 설치 등에 대한 의견을 들을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임한별 기자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을 만나 중수처 설치 등에 대한 의견을 들을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사진=임한별 기자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설치 추진과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을 만날 의사가 있음을 내비쳤다.

박 장관은 2일 열린 국무회의가 끝난 뒤 정부과천청사 법무부 건물로 복귀해 취재진에게 "검찰개혁, 특히 수사·기소 분리와 관련된 검찰 구성원들의 여러 걱정에 대해 잘 알고 있고 또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더불어민주당 검찰개혁특위에서 법안 준비를 위한 논의를 하는 과정인 만큼 검찰 구성원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을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틈나는 대로 현장 행정 일환으로 일선 의견을 듣고 있으니 너무 크게 걱정하지는 마시라"고 덧붙였다.

윤 총장과의 소통에 대해서는 "전 언제나 열려있다. 총장으로부터 들은 이야기도 있다"며 "만날 생각이 있다"고 말했다.

다만 중수청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는 "장관이 먼저 입장을 말씀드리면 의견 수렴 과정에 장애가 될 수 있다"며 말을 아꼈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