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이영애 공식입장 "남편 정호영 방산업계 큰 손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이영애 측이 국방위 소속 의원들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것과 관련해 남편 정호영 회장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이영애 측이 국방위 소속 의원들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것과 관련해 남편 정호영 회장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이영애 측이 국방위 소속 의원들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것과 관련해 남편 정호영 회장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영애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로고스는 2일 “국회 국방위 소속 의원들에게 기부한 이영애의 후원금이 남편 사업을 염두해 둔 것이기에 부적절하다는 취지의 보도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또한 인터넷에 떠도는 정호영과 관련한 내용 또한 많은 오류가 있다”고 밝혔다.

또 남편 정호영 본업은 해외 통신사와 인베스트먼트 관련 사업을 하고 있고 회사 소재는 미국 시애틀에 있다면서 “재산 형성도 방산 무기 중개가 아닌 통신사 운영 투자 등으로 일군 매우 정상적인 것이고 이러한 내용은 세무당국에서도 잘 인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부에 대해선 “이영애는 부친과 시아버지 같은 군인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의 자유 대한민국이 존재하고 그 품 안에서 가족은 고맙고 행복한 삶을 산다고 했다”며 “국회 국방위 군 출신 의원 후원도 자유 대한민국을 지켜주신 군인에 대한 은혜 보답의 일환이고 군 생활을 수십 년 하신 분들이라 안보 분야는 일반 국회의원보다 더 전문성이 있을 것 같은 소견에서 후원을 한 것이라고 한다”고 했다.

이영애는 개의치 않고 군을 계속 후원할 생각이라며 “국민의 따뜻한 사랑과 격려, 질책과 조언을 잘 받아들여 두 아이 엄마와 아내로서 부족함을 깨우쳐 더욱 겸손한 자세로 타의 모범이 되는 생활을 할 것”이라고 법무법인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배우 이영애 측 국회의원 후원금 논란에 대한 입장 표명 전문이다.

최근 일부 언론에서 국회 국방위 소속 의원들께 기부한 이영애씨의 후원금이 남편 사업을 염두에 둔 것이기에 부적절하다는 취지로 보도하여 논란이 되었는데 보도 내용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이영애 남편 정호영은 방산업계 큰손, 방산업계 종사자, 방산업체 H사 오너, 군납 업계 관여, 정씨는 무기중개상, 군납 편의 대가 오천만원 제공 불기소처분, , , 배우 이영애 씨 군납업자 부인, 군납업자 부인 국방위 거액 후원금 제공"입니다.

그러나 위 보도 내용은 사실과 전혀 다른 것이니 이를 인용하였거나 이와 유사한 내용의 기사를 게재하였다면 기사를 삭제하여 주셨으면 합니다.

정호영 회장은 군납업자도 아니고 무기중개업자도 아닙니다.

이러한 사실은 공정보도를 위해 국회를 담당하는 기자분께서 기사작성 시 조금의 노력을 하였다면 쉽게 알 수 있었던 것인데 사실 확인 없이 보도한 것은 유감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또한 인터넷에 떠도는 정호영 회장 관련기사는 개인 신상이나 재산 형성 과정 등에 많은 오류가 있으니 이를 인용하시면 가짜 뉴스가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정호영씨의 본업은 해외 통신사 와 인베스먼트 관련 사업을 하고 있으며 회사 소재는 미국 시애틀입니다. 재산 형성도 방산 무기중개가 아닌 통신사(데이콤, 하나로 통신 등 ) 운영 투자 등으로 일군 것으로 매우 정상적인 것입니다. 이러한 내용은 세무당국에서도 잘 인지하고 있습니다.

이영애씨의 부친과 시아버지는 6.25 전쟁을 몸소 겪으신 군인들이며 참전용사입니다.

이영애씨는 부친과 시아버지 같으신 군인들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에 오늘의 자유 대한민국이 존재하고 그 품 안에서 이영애씨 가족은 고맙고 행복한 삶을 산다고 했습니다.

사연이 이렇듯이 이영애씨는 국회 국방위 군 출신 의원님들의 후원도 자유대한민국을 지켜주신 군인분들에 대한 은혜 보답의 일환이고 또한 군 출신 의원분들을 후원한 것은 그분들이 군 생활을 수십 년 하신 분들이라 안보 분야는 일반 국회의원들 보다 더 전문성이 있을 것 같은 소견에서 후원을 한 것이라고 합니다.

이영애씨는 일부 언론의 옳지 않은 보도도 있었지만 개의치 않고 군을 계속 후원할 생각이며 다시 한번 자유대한민국을 지켜주신 참전용사와 군장병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끝으로 이영애씨는 국민의 따듯한 사랑과 격려, 질책과 조언을 잘 받아들여 두 아이의 엄마와 아내로서 부족함을 깨우쳐 더욱 겸손한 자세로 타의 모범이 되는 생활을 할 것이라 했고 이번 논란으로 팬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했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