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서 불법스포츠 도박사이트 가담한 20대들, 결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대 남성 2명이 베트남으로 건너가 3개월 동안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운영에 가담해 국민체육진흥법위반 등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20대 남성 2명이 베트남으로 건너가 3개월 동안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운영에 가담해 국민체육진흥법위반 등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베트남으로 건너가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운영에 가담한 20대 남성 2명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부산지법 형사 17단독(이성은 판사)은 국민체육진흥법 위반(도박개장) 등 혐의로 기소된 20대 A씨와 B씨에게 징역 8개월 집행유예 2년을 각각 선고했다고 지난 2일 밝혔다. 또 이들에게 각각 300만원씩 추징했다.

A씨와 B씨는 2019년 7월부터 3개월 동안 베트남으로 건너가 불법 스포츠 도박사이트 운영에 가담했다. A씨는 해당 사이트에 해당률 공지, 접속 회원 관리 등을 했고 게임머니 충·환전, 정산 등의 역할을 맡았다.

두 사람이 가담한 도박사이트는 스포츠 경기 '승무패' 등의 형태를 배팅형식으로 활용했다.

앞서 구속 재판을 받은 두 사람은 법정에 나와 범행을 반성하며 선처를 호소했다. 목돈을 벌 수 있다는 생각에 범행에 가담했으나 실제로 수익이 크지 않아 생활비를 받은 게 전부인 점 등을 강조했다.

A씨는 여행가이드로 일했지만 코로나19 영향으로 활동을 못하던 상황에서 지인 부탁을 받고 범행에 가담했다는 취지로 호소했다.

이성은 판사는 "이 사건 범행으로 인한 사회적 폐해를 고려할 때 피고인들의 죄책이 결코 가볍지 않다"면서도 "범행을 모두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과 기간, 도박금의 규모, 역할과 지위에 비춰 가담정도가 주도적인 것으로 보이지 않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홍지현
홍지현 ghdel5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머니S 홍지현기자 입니다.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