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LH 직원 등 3기 신도시 토지거래 전수조사 지시… 엄정 대응 주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토지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 의혹과 관련해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지시했다. 사진은 청와대 전경.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토지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 의혹과 관련해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지시했다. 사진은 청와대 전경.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토지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 의혹과 관련해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국토교통부 및 LH 등 관계 공공기관에 대한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지시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의 3일 오후 춘추관 브리핑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오전 정부에 "광명·시흥은 물론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국토부와 LH 등 관계공공기관 신규택지개발 관련 부서 근무자 및 가족 등에 대한 토지거래 전수조사를 빈틈없이 실시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전수조사는 국무총리실이 지휘하되 국토부와 합동으로 충분한 인력을 투입해 한점 의혹도 남지 않게 강도높이 조사하라. 위법사항이 확인된 경우 수사의뢰 등으로 엄중히 대응하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신규택지개발과 관련한 투기 의혹을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제도적 대책을 신속히 마련하라고도 당부했다.

앞서 지난 2일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과 참여연대 등은 기자회견을 열고 LH 직원 10여명이 광명·시흥지구 3기 신도시 지정 발표 전 약 100억원에 달하는 사전투기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는 지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LH 직원과 배우자, 지인 등 10여명이 광명·시흥 신도시 지구 내 약 2만3028㎡의 토지를 사전 매입했다는 의혹이다.
 

박현주
박현주 hyunju9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