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설 일축, '진화♥' 함소원 심경… "묵묵히 살아가는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결별 위기를 겪은 뒤 심경글을 올렸다.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배우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결별 위기를 겪은 뒤 심경글을 올렸다.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배우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 결별 위기를 겪은 뒤 심경글을 올렸다. 함소원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성실 #노력"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그는 "전 18세 어린 남편과 결혼을 결정하고 열심히 묵묵히 성실하게 살아가고 있습니다"라며 "가정을 이루고 나니 모자란 점, 모르는 점 허점 투성이입니다. 그래도 전 처음 사랑하던 때 그 마음 똑같이 살아내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쁘게 봐주세요"라고 덧붙이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함소원은 최근 남편 진화와 결별설에 휩싸이며 힘든 시기를 보냈다. 그는 최근 진화와 화해 소식을 전하며 "가정을 지켜내겠다"라고 의지를 드러내기도 했다.

함소원은 18세 연하 중국인 남편 진화와 2018년 결혼, 슬하에 딸 혜정 양을 두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2.11하락 39.5518:03 05/13
  • 코스닥 : 951.77하락 15.3318:03 05/13
  • 원달러 : 1129.30상승 4.618:03 05/13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3 05/13
  • 금 : 66.56상승 1.0218:03 05/13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국민의힘 지도부 예방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 회장 접견하는 송영길 민주당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