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윤석열 사의 안타까워, 절차따라 진행"… 청와대는 사표수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이 4일 사표를 제출한 데 대해 안타깝다고 밝힌 가운데 청와대는 윤 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사진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4일 오후 경기 과천정부청사에서 발걸음을 옮기는 모습. /사진=뉴스1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이 4일 사표를 제출한 데 대해 안타깝다고 밝힌 가운데 청와대는 윤 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 사진은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4일 오후 경기 과천정부청사에서 발걸음을 옮기는 모습. /사진=뉴스1
박범계 법무부 장관이 4일 사표를 제출한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안타깝다면서도 절차에 따라 청와대에 보고하겠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법무부를 통해 "오후 2시쯤 (윤 총장의) 사직서를 제출받았다"며 "사의 표명 소식을 접해 안타까운 마음"이라고 전했다.

그는 "정해진 절차에 따라 대통령께 윤 총장의 사직 의사를 보고드릴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 장관은 이날 오후 2시57분쯤 법무부를 나서면서도 취재진에 "안타까운 심정이다"고 밝혔다. 다만 박 장관이 이날 직접 청와대를 방문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는 이날 오후 3시15분쯤 "문 대통령은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를 수용했다"고 밝혔다. 윤 총장이 사의를 밝힌지 1시간이 조금 넘어 사표가 수리된 것이다.

앞서 윤 총장은 이날 오후 2시쯤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오늘 총장을 사직하려고 한다"며 "우리 사회가 오랜 세월 쌓아 올린 상식과 정의가 무너지는 것을 더이상 지켜보고 있기 어렵다"고 말했다.

윤 총장은 지난 2019년 7월25일 제43대 검찰총장으로 취임해 임기를 아직 넉달여 남겨뒀지만 오늘(4일) 사의를 표명했다.
 

홍지현
홍지현 ghdel59@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십니까. 머니S 홍지현기자 입니다.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0.64하락 50.0614:13 04/21
  • 코스닥 : 1020.34하락 11.5414:13 04/21
  • 원달러 : 1117.70상승 5.414:1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4:13 04/21
  • 금 : 65.74상승 0.9114:13 04/2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브리핑
  • [머니S포토] 국힘 비대위 들어서는 주호영 대표 권한대행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