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 올해 지역 일자리 658개 창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는 올해 코로나19발 고용난 타개를 위해 광역자치단체 주도 일자리사업인 ‘2021년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해 인력 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도모한다고 4일 밝혔다.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는 올해 코로나19발 고용난 타개를 위해 광역자치단체 주도 일자리사업인 ‘2021년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해 인력 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도모한다고 4일 밝혔다.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는 올해 코로나19발 고용난 타개를 위해 광역자치단체 주도 일자리사업인 ‘2021년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해 인력 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도모한다고 4일 밝혔다.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는 고용노동부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경기도가 경기도 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와 함께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5년째 추진하고 있다.

이에 도는 올해 ▲지역의 산업발전을 통한 일자리 창출 ▲경기지역 주력산업 신 성장 미래일자리창출 등 2개 분야 9개 사업을 추진, 285명을 교육하고 658개의 일자리 창출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역혁신프로젝트 연도별 취업 현황. / 자료제공=경기도
지역혁신프로젝트 연도별 취업 현황. / 자료제공=경기도
먼저 ‘지역의 산업발전을 통한 일자리 창출’ 분야는 경기북부 등 지역 내 고용이 침체되거나 낙후된 지역을 대상으로 한 프로젝트로, 올해 6개 사업을 추진해 411개의 일자리 창출 계획을 제시했다.

섬유가죽 특화 고부가가치 일자리창출, 경기중서부 맞춤형 일자리캐드림, 경기중부 기계부품 지원 통한 일자리창출, 김포산단 맞춤형 일자리 코디네이팅, 경기지역 일자리 자문 컨설팅, 경기지역 고용아카데미 등이 포함됐다.

또한, ‘경기지역 주력산업 신 성장 미래일자리창출’ 방안으로은 반도체·자동차 등 미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한 산업과 연계한 프로젝트로, 올해 247개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3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경기지역 시스템 반도체 산업 인력 인프라 개선사업, 자동차부품 제조업체 패키지 지원을 통한 일자리창출, 비긴어게임 활성화 사업 등을 추진하게 된다.

도와 도 인적자원개발위원회는 경기섬유산업연합회, 경기산학융합본부, 기계산업성장재단, 김포산업단지공단, 경기경영자총협회, 화성상공회의소, 한국게임개발협회 등 사업 수행기관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올해 혁신프로젝트의 성공을 꾀할 계획이다.

특히 경기지역·산업 일자리 네트워크, 지역 일자리 자문 컨설팅, 고용아카데미 운영 등을 통해 지역이 주도하는 일자리정책 수립과 지속 가능한 일자리창출 모델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헌병천 경기도 일자리경제정책과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촉발된 고용 한파 속에서도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를 통해 도민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할 수 있었다”면서 “올해도 지역의 산업과 연계한 일자리창출과 고용 인프라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동안 경기지역 혁신프로젝트 사업은 1162명의 전문인력 양성과 1640개의 일자리창출의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59상승 3.7118:01 04/12
  • 코스닥 : 1000.65상승 11.2618:01 04/12
  • 원달러 : 1124.90상승 3.718:01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12
  • 금 : 60.94하락 0.318:01 04/12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노인위, 착잡한 마음으로...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