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솔루션, 카티라이프 국내 영업 탄력…1분기 이식 건수 급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바이오솔루션, 카티라이프 국내 영업 탄력…1분기 이식 건수 급증
바이오솔루션의 관절치료제 카티라이프의 국내 영업이 탄력을 받고 있는 양상이다. 바이오솔루션은 1분기 카티라이프 이식 완료 및 이식 대기환자 수가 전년 전체 이식환자 수의 40%에 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이는 회사와 판매대행사가 지난해 영업활동의 결과를 보완해 판매조직 개편 및 적극적인 영업활동의 결과라는 자체 분석을 내놨다. 또한 카티라이프를 처음 이식한 환자의 예후 관찰기간 24주가 도래한다는 점도 매출 향상에 청신호로 작용하고 있다.

임상실험 결과도 중요하지만 정형외과 전문의 본인이 직접 이식한 환자 예후에 대해서 확신을 가지게 되면 처방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기 때문이다.

회사관계자는 “카티라이프의 실제 이식이 가능한 병원 역시 지난해 말 기준 24개 병원에서 2월말 기준 28개 병원으로 증가했고, 3월에도 이식 가능병원의 등록이 이어지고 매출 증가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고 밝혔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7.52상승 5.8618:03 04/22
  • 코스닥 : 1025.71상승 3.4918:03 04/22
  • 원달러 : 1117.30하락 1.318:03 04/22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18:03 04/22
  • 금 : 63.71하락 2.0318:03 04/22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인터넷 품질 문제' 김현 "KT·SK·LG까지 통신3사 전수 조사할 것"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