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한파 피해 미국 텍사스주에 100만달러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한파 피해를 입은 미국 텍사스주에 100만달러를 기부한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한파 피해를 입은 미국 텍사스주에 100만달러를 기부한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최근 한파로 피해를 입은 미국 텍사스주에 100만달러를 기부하기로 했다.

5일 삼성전자 미국 뉴스룸에 따르면 텍사스주에 기부한 100만달러는 텍사스 중북부에서 한파로 피해를 입은 지역사회 도움에 사용될 예정이다.

최경식 북미 삼성전자 CEO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사람이 있었고 삼성은 돕기를 원한다"며 "우리가 함께 일하는 지역사회 구성원들에게 가능한 파트너들과 협력해 신속한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정상섭 삼성전자 오스틴 법인장도 "이번 한파가 우리의 생활과 기업에 미친 심각한 영향을 알고 있다"며 "한파로 인해 도움이 필요한 사람과 가족을 도와 공동체에 대한 우리의 감사와 지지를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84상승 0.2218:01 04/19
  • 코스닥 : 1029.46상승 7.8418:01 04/19
  • 원달러 : 1117.20상승 0.918:0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1 04/19
  • 금 : 65.12상승 0.9518:01 04/19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 [머니S포토] 박병석 의장 예방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정치·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 출석한 국무위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