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중국 IT기업과 음원 독점계약…주가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YP, 중국 IT기업과 음원 독점계약…주가 급등

JYP엔터테인먼트는 중국 IT기업을 대상으로 중국 내 음원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5일 공시했다. 

계약 내용은 음악 유통권 사용 허가 및 위임, 음악 마케팅 및 프로모션 지원이다. 적용지역은 홍콩·마카오·대만을 제외한 중국 경내로 계약 기간은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2024년 2월18일까지다. 계약 상대방의 영업비밀 보호 요청으로 기업명과 계약규모는 따로 공개하지 않았다. 

회사 관계자는 "온라인 음악, 온라인 가라오케 및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등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한다"고 밝혔다.

투자자들 사이에서는 이번 JYP의 계약 상대방이 중국 최대의 IT기업 텐센트라는 추정이 나오고 있다. 이에 JYP의 계약 공시 이후 주가가 급등세를 보였다.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JYP엔터테인먼트는 전 거래일 대비 500원(1.35%) 오른 3만74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오후에 발표된 공시 이후 회사 주가는 장중 3%대 상승률을 보이기도 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181.09상승 3.5713:36 04/23
  • 코스닥 : 1026.60상승 0.8913:36 04/23
  • 원달러 : 1119.10상승 1.813:36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3:36 04/23
  • 금 : 62.25하락 1.4613:36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