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출근 가능한 비규제지역 '양평역 한라비발디' 청약경쟁률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양평역 한라비발디는 KTX·경의중앙선 양평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에 KTX를 이용하면 양평역에서 서울 청량리역까지 20분대 도착할 수 있다. /사진제공=한라
양평역 한라비발디는 KTX·경의중앙선 양평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에 KTX를 이용하면 양평역에서 서울 청량리역까지 20분대 도착할 수 있다. /사진제공=한라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리 산24-41 일원에 분양하는 ‘양평역 한라비발디’의 청약 접수 결과 모든 면적이 1순위 마감됐다.

5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4일 1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 ‘양평역 한라비발디’는 1·2단지를 합쳐 일반분양 1039가구 모집에 1만4040명이 접수, 평균 13.5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1단지 98㎡형으로 34가구 모집에 1112명이 접수해 경쟁률 32.7대1를 기록했다.

청약 1순위에 1만4040명이 몰린 것은 양평 신규아파트 분양 이래 최다 규모다. 업계 관계자는 "비규제지역 주택 수요자들 관심이 증가했고 지역 내 최대 규모의 브랜드 대단지라는 장점, 교통망 증가로 수도권 출퇴근이 가능한 ‘1순위 지역’으로 급부상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청약자들은 양평은 물론 서울, 남양주, 하남, 성남 등 수도권 거주자가 포함돼 있었다. 양평역 한라비발디는 KTX·경의중앙선 양평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에 KTX를 이용하면 양평역에서 서울 청량리역까지 20분대 도착할 수 있다.

양평역 한라비발디는 교육특화아파트 콘셉트를 내세워 도서관, 독서라운지, 스터디룸, 독서실 등을 설치한다. 자녀의 안전 통학길을 책임지는 안전공간인 스쿨스테이션도 만든다. 단지와 가까운 문화공원도 있다.

양평은 수도권 비규제지역으로 무주택자 기준 주택담보대출비율(LTV) 최대 70%를 받을 수 있다. 다주택자도 주택담보대출이 된다. 무주택자와 1주택자는 취득세 중과를 적용하지 않는다. 1차 계약금으로 1000만원을 내고 30일 내 10% 금액만 납부하면 된다. 중도금은 전액 대출이 가능하다. 1차 중도금 납부일은 오는 10월28일이다. 전매제한 기간은 6개월이다.

당첨자 발표는 11일 1단지, 12일 2단지 순으로 진행된다. 당첨자 서류접수는 3월15일부터 3월22일까지 8일간 진행되며 계약은 오는 23~27일 5일간이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18:03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18:03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18:03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8:03 04/20
  • 금 : 64.83하락 0.2918:03 04/20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국회 긴급현안보고 출석한 '정의용'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