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2’ 돌풍 거셌다… 애플, 삼성 제치고 4분기 세계 1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이폰12 /사진=애플
아이폰12 /사진=애플

지난해 4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이 ‘아이폰12’를 앞세워 삼성전자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2020년 4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억9460만대로 조사됐다. 전년 동기 대비 1.6% 감소했으나 직전 분기보다는 8% 성장했다.

지난해 4분기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은 ‘아이폰12’ 흥행에 힘입어 점유율을 21%까지 끌어올렸다. 이어 삼성전자가 16%의 점유율로 2위에 자리했으며 중국 기업들인 샤오미(11%)와 오포(9%)가 3·4위에 오르며 성장세를 이어갔다. 미국의 제재를 받은 화웨이는 지난해 말 매각한 중저가 브랜드 아너를 포함해도 8%의 점유율에 그치며 비보와 나란히 뒤를 이었다.

카운터포인트 측은 “4분기 애플은 거의 모든 지역에서 좋은 성과를 거뒀는데, 특히 북미와 유럽에서 각각 65%, 31%의 점유율로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연간 출하량 기준으로는 16%의 점유율로 1위를 지켰으며 중남미(37%)와 중동·아프리카(16%) 지역에서 4분기 1위에 올랐다. 아시아 지역 1위는 비보(15%)가 차지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18:03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18:03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18:03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8:03 04/20
  • 금 : 64.83하락 0.2918:03 04/20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국회 긴급현안보고 출석한 '정의용'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