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부처에 터진 전준범 3점슛 2개…현대모비스 웃고 전자랜드 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일 오후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와 인천 전자랜드의 경기에서 현대모비스 전준범이 경기가 끝나자 환호하고 있다. 전준범의 3점슛이 들어가면서 현대모비스가 전자랜드에 82대 81로 역전해 승리했다. 2021.3.5/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5일 오후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와 인천 전자랜드의 경기에서 현대모비스 전준범이 경기가 끝나자 환호하고 있다. 전준범의 3점슛이 들어가면서 현대모비스가 전자랜드에 82대 81로 역전해 승리했다. 2021.3.5/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가 종료 8초를 남기고 터진 전준범의 3점슛에 힘입어 인천 전자랜드에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현대모비스는 5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전자랜드와의 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홈경기에서 82-81로 이겼다.

27승16패를 거둔 현대모비스는 선두 전주 KCC(29승13패)를 2.5경기 차로 추격했다. 전자랜드와 시즌 전적도 5승 무패. 반면에 전자랜드(21승22패)는 4연패 늪에 빠지면서 6위 자리가 위태로워졌다. 7위 서울 삼성(19승 23패)과는 1.5경기 차로 좁혀졌다.

현대모비스는 1쿼터를 25-17, 8점 차로 앞선 채로 마쳤지만 이후 전자랜드의 거센 반격에 고전했다. 격차는 점점 좁혀졌고 두 팀은 끝까지 역전에 재역전의 시소게임을 벌였다.

경기 종료 58초를 남기고 데본 스캇이 덩크슛을 터뜨릴 때만 해도 79-76으로 앞선 전자랜드로 무게가 쏠렸다.

하지만 현대모비스에 전준범이 해결사로 등장했다. 17초 뒤 전준범이 던진 3점슛이 림을 통과하며 79-79, 동점이 됐다. 현대모비스는 스캇의 골밑 슛을 막지 못해 패색이 짙었으나 전준범이 종료 8초 전 다시 한 번 3점슛을 성공시키며 짜릿한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승부처에서 결정적인 3점슛 2개를 넣은 전준범은 15득점 7리바운드로 활약했다. 숀 롱도 35득점 15리바운드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82.72하락 37.9810:08 04/21
  • 코스닥 : 1025.57하락 6.3110:08 04/21
  • 원달러 : 1116.70상승 4.410:08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0:08 04/21
  • 금 : 65.74상승 0.9110:08 04/21
  • [머니S포토] 유은혜 부총리, 전국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발표
  • [머니S포토] 홍남기 "차질없는 코로나 백신확보에 주력할 것"
  • [머니S포토] 홍남기 경제부총리,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화의 주재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유은혜 부총리, 전국 학교·학원 코로나19 방역대응 강화조치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