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재청 "내장사 대웅전 화재, 조선동종·내장사지 등 문화재 피해 없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일 오후 6시 50분께 전북 정읍시 내장사 안쪽에 자리잡은 대웅전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불길이 치솟고 있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2021.3.5/뉴스1 © News1 유경석 기자
5일 오후 6시 50분께 전북 정읍시 내장사 안쪽에 자리잡은 대웅전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불길이 치솟고 있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2021.3.5/뉴스1 © News1 유경석 기자

(서울=뉴스1) 윤슬빈 기자 = 문화재청은 5일 오후 전북 내장사 대웅전 화재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조선동종, 내장사지, 굴거리나무군락 등 문화재에서 확인된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문화재청은 "오후 6시30분께 전북 정읍 내장사 대웅전 화재 발생으로 현재 진화중이나 전소가 예상된다"며 "확산 방지를 위해 주변 건물 등에 살수작업을 병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문화재 피해는 없다"고 상황을 알렸다.

내장사 내에는 전라북도 유형문화재인 조선동종, 전라북도 기념물인 내장사지, 천연기념물인 내장산 굴거리나무군락이 있다.

이날 전북 정읍시 내장산에 자리 잡은 내장사 대웅전이 승려 A씨(53)의 방화로 전소됐다. 정읍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37분께 내장사 대웅전에 인화물질을 붓고 불을 지른 혐의로 A씨를 현행범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현재까지 화재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3 05/06
  • 금 : 67.17하락 0.59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