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인 10명 중 7명 "코로나 백신 맞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이 이뤄지고 있다. © AFP=뉴스1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이 이뤄지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미국인 10명 중 7명꼴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이미 접종했거나 접종할 생각이라는 설문조사 결과가 5일(현지시간) 나왔다.

미 여론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가 지난달 16일부터 21일까지 미국인 약 1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다.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69%는 코로나19 백신을 이미 접종했거나 접종할 계획이라고 답해 지난해 11월 조사(60%)보다 9%포인트(p) 높았다. 코로나19 백신을 이미 접종한 사람은 19%였다.

퓨리서치센터는 특히 백신을 맞겠다는 흑인의 비율이 61%로 지난해 11월 조사(42%)보다 크게 늘었다고 전했다.

지지 정당 별로는 민주당 지지층(83%)에서 백신을 맞겠다는 비율이 공화당 지지층(56%)보다 월등히 높았다.

백신을 맞지 않겠다고 응답한 이들의 비율은 30%였다. 이들은 각각 부작용에 대한 우려와 백신이 지나치게 빨리 개발됐다는 점을 그 이유로 제시했다.

앤디 슬라빗 백악관 코로나19 대응팀 선임고문은 이날 미국에서 코로나19 백신이 총 8200만회 접종돼 세계 어느 나라보다도 많은 접종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그는 65세 이상 고령층의 55%가 최소 1회 이상 접종을 마쳤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4.38상승 1213:53 04/15
  • 코스닥 : 1011.06하락 3.3613:53 04/15
  • 원달러 : 1119.00상승 2.413:53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3:53 04/15
  • 금 : 62.56상승 0.9813:53 04/15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주먹 맞댄 박완주·윤호중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