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출신' 플렉센, 시범경기서 합격점… 2이닝 3K 1자책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 출신 크리스 플렉센이 빅리그 시범경기에 등판했다. (시애틀 매리너스 SNS 캡쳐)© 뉴스1
두산 출신 크리스 플렉센이 빅리그 시범경기에 등판했다. (시애틀 매리너스 SNS 캡쳐)© 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두산 베어스 출신으로 빅리그 무대에 복귀한 우완투수 크리스 플렉센(27·시애틀)이 시범경기 첫 등판에서 무난한 피칭을 했다.

플렉센은 6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 글렌데일의 캐멀백랜치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 선발 등판, 2이닝 동안 2피안타 3탈삼진 2실점(1자책)을 기록했다.

1회말 세 타자를 모두 범타로 이끈 플렉센은 2회말 선두타자 엘로이 히메네스에게 중전안타를 맞은 뒤 요안 몬카다에게 볼넷을 허용, 무사 1,2루 위기에 몰렸다.

그리고 앤드류 본에게 1타점 중전안타를 맞아 첫 실점했다.

이어 애덤 이튼을 삼진으로 처리하며 한숨 돌린 플렉센은 후속타자 대니 멘딕마저 삼진으로 돌려세웠으나 이 과정에서 포수의 2루 도루저지 송구가 빠지며 3루 주자가 홈을 밟았다. 2실점(1자책)째를 기록한 플렉센은 다음 타자 세비 자발라를 삼진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비자책점 포함 2실점이나 했지만 전반적으로 호투를 선보였다.

경기 후 MLB닷컴은 "플렉센이 한국에서의 지난 1년 동안 무엇이 바뀌었는지 보여줬다"며 내용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지난 시즌 두산에서 뛴 플렉센은 이후 시애틀 매리너스와 2년 475만 달러에 계약을 맺고 빅리그에 복귀했다. 현재 시애틀 선발진에 포함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