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명특급' 윤여정 "TBC 전속 탤런트, 인격수양 덜 됐다고 떨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명특급' 캡처 © 뉴스1
'문명특급'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윤여정이 과거 TBC 공채 탤런트에 합격했지만, 전속이 되지 못한 이유가 '인격수양이 덜 됐던 것'이라고 해 말해 놀라움을 줬다.

윤여정은 6일 오후 SBS에서 '미나리'의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을 기념해 확장 방송된 유튜브 채널 '문명특급-윤여정 편'에서 TBC 전속 탤런트에 떨어지던 당시 방송국 측에서 떨어진 이유를 밝혔던 것에 대해 "야만스러웠다"고 운을 뗐다.

이어 윤여정은 "인사를 안 한다, 인격수양이 덜 돼 있다였다"며 "예뻐 보이려고 안경을 벗고 다녔으니까 인사를 안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나는 여러분이 부럽다, 지금 이렇게 하면 그 회사에 댓글을 쓰고 난리가 난다, 나는 인격수양이 덜 돼 있다고 하니 얼마나 부끄럽나, 이유를 10명 앞에서 말하더라"고 말했다.

하지만 윤여정은 이내 "그 사람 이름도 기억하는데 다 돌아가셨다"고 해 웃음을 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23:59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23:59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23:59 04/21
  • 두바이유 : 65.32하락 1.2523:59 04/21
  • 금 : 63.71하락 2.0323:59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