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초당적 부동산 적폐청산…野도 의원·보좌진 전수조사하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의원. © 뉴스1
신영대 더불어민주당 의원. © 뉴스1

(서울=뉴스1) 이준성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7일 전 국민적 공분을 사고 있는 LH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해 "이를 계기로 초당적인 부동산 적폐청산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신영대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제기된 의혹에 대해 철저하게 조사하고, 가차 없는 처벌을 통해 국민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 대변인은 "주택공급을 책임지고 있는 LH 공사 직원들이 3기 신도시 투기에 가담했다는 의혹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면서 "우리 사회 고질적인 병폐인 부동산 투기 문제로 인해 재차 허탈감과 실망감을 느끼고 있는 국민께 송구하다"고 했다.

이어 "부동산 적폐청산을 위해 국민의힘의 초당적 협조를 구한다"면서 "당 소속 의원들에게 제기된 부동산 및 건설 부정부패 의혹에 대한 단호한 대처로 부동산 적폐청산에 함께 해주길 바란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특히, 수천억대 공사를 수주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박덕흠 의원(탈당), 가족 건설회사 일감 몰아주기 의혹을 받는 전봉민 의원(탈당), 가족 건설회사 인허가 특혜 의혹의 이주환 의원, 부동산 관련 셀프 세금감면법을 발의한 의혹을 받는 강기윤 의원 등에 대한 철저한 진상규명으로 공당의 책임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신 대변인은 야당을 향해 "소속 국회의원과 보좌진, 지방자치단체장 및 의원, 그 가족에 대한 전수 조사를 통해 정치권부터 부동산 적폐청산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초당적인 자세를 보여 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